대한보건교육사협회

  * *
폐도 혀처럼 쓴 맛을 느낄 수 있다
사무처10-26 10:21
폐도 혀처럼 쓴 맛을 느낄 수 있다
천식 등 폐질환 치료 신약 개발 길 열릴 듯

입력일F 2010.10.25 11:50  ㅣ 수정일 2010.10.25 11:57  

쓴맛을 느끼는 쓴맛 수용체가 혀에만 있는 것이 아니라 폐와 연결된 기도에도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결국 폐를 쓴맛에 노출시키면 기도가 넓어지고 천식 등 다른 폐질환 치료에 좋은 돌파구를 찾을 수 있다는 것이다.

미국 메릴랜드대학교 의대 스테판 리젯 교수팀은 폐에 있는 기관지의 평활근에 혀에서 맛을 느끼는 부분인 미뢰(taste bud)처럼 쓴맛 수용체가 있다는 것을 발견했다. 폐에 있는 이 수용체는 쓴맛을 내는 물질에 닿으면 기도가 넓어졌다.

혀에 있는 수용체는 쓴 맛을 느끼면 뇌로 신호를 보냈지만 폐에 있는 이 수용체는 쓴맛이 들어와도 뇌로 신호를 보내지는 않았다.

연구진은 폐에 있는 수용체가 천식 치료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것을 확인했다. 쓴맛이 나는 여러 가지 성분을 인간과 쥐의 기도, 기도의 평활근 세포, 천식이 있는 쥐에게 투여했더니  기존 천식 치료제 보다 더 기도를 넓게 했다.

리젯 교수는 “이번 연구를 바탕으로 천식, 폐기종, 만성 기관지염의 현재 치료약을 대체하거나 더 강화할 수 있는 신약 개발의 길이 열릴 것으로 본다”며 “하지만 단순히 쓴맛이 나는 음식을 먹는 것은 천식 환자에게 별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 연구결과는 ‘네이처 메디신(Nature Medicine)’ 온라인 판에 게재됐으며 미국 건강웹진 헬스데이, 영국 BBC 방송 등이 24일 보도했다.



  목록보기

NO * S U B J E C T NAME DATE
361    흡연이 알츠하이머병 발생 위험 157% 높여     사무처 2010·10·27
360    건강한 라이프스타일 대장암 발생 23% 감소     사무처 2010·10·27
359    생후 2~4개월 되면 밤에 쭉 자는 습관 가르쳐     사무처 2010·10·27
358    아침밥 자주 거르면 비만 심장병 위험 높다     사무처 2010·10·27
357    국민 80% COPD 명칭도 몰라…인식제고 시급     사무처 2010·10·27
356    보건복지부, 인구보건복지협회- 건강관리 교육동영상제작     사무처 2010·10·27
355    임신 중 우울증, 출생아 발달장애 유발     사무처 2010·10·26
354    폭력 장면 많이 보면 아이는 공격적이 될까?     사무처 2010·10·26
   폐도 혀처럼 쓴 맛을 느낄 수 있다     사무처 2010·10·26
352    갑자기 추워진 날씨, 건강 슬기롭게 챙기기     사무처 2010·10·26
351    보건복지부-'산모신생아도우미' 부족예산 35억 확보     사무처 2010·10·26
350    NMC, 운동화 출근으로 생활속 운동!     사무처 2010·10·26
349    수유 기간 긴 여성, 폐경 이후 골다공증 위험 커     사무처 2010·10·26
348    하루 두 갑 이상 담배 피면 늙어서 '치매' 온다     사무처 2010·10·26
347    허리디스크 예방, 운동으로 막아야!     사무처 2010·10·25
346    야외활동 잦은 요즘, 발열성질환 '쯔쯔가무시병' 주의     사무처 2010·10·25
345    인구협회-생보재단, 출산양육지원사업 협약 체결     사무처 2010·10·25
344    The Economist-빛에 노출되면 살이 찐다?     사무처 2010·10·25
343    '여교사와 중학생 성관계' 통해 본 성교육 현실     사무처 2010·10·22
342    아동 예방접종 사전알림서비스 일괄 시행     사무처 2010·10·22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4][5][6][7][8] 9 [10]..[27]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