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보건교육사협회

  * *
과음, 세포노화 촉진
사무처04-23 11:12
과음, 세포노화 촉진

DNA 끝자락 짧아져 암 위험↑

지나친 음주는 세포노화를 촉진해 암 위험을 높일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이탈리아 밀라노 대학의 안드레아 바카렐리(Andrea Baccarelli) 박사는 과도한 알코올 섭취가 나이가 들수록 짧아지는 DNA가닥의 끝자락인 텔로미어에 스트레스와 염증을 일으켜 이의 단축을 가속화시킨다는 사실이 밝혀졌다고 말한 것으로 영국의 일간 데일리 텔레그래프 인터넷판 등이 21일 보도했다.

텔로미어가 지나치게 짧아지면 암 발생 위험이 커지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 만큼과음으로 인해 암이 나타날 위험도 높아질 수 있다고 바카렐리 박사는 말했다.

텔로미어는 시간이 갈수록 그 길이가 점점 짧아지면서 종국에는 세포가 죽고만다.

바카렐리 박사는 술을 많이 마시는 사람 59명과 적게 마시는 사람 197명을 대상으로 텔로미어를 측정한 결과 과음하는 사람들의 텔로미어가 훨씬 짧았으며 이들 중일부는 술을 적게 마시는 사람에 비해 텔로미어의 길이가 절반밖에 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조사대상자들은 텔로미어의 길이에 영향을 미치는 연령과 기타 요인들(식사습관, 운동, 스트레스)이 비슷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 워싱턴에서 열린 미국암연구학회(American Association forCancer Research) 제101차 연례회의에서 발표되었다
  목록보기

NO * S U B J E C T NAME DATE
361     아이들 비만 40% 예방하기     사무처 2010·02·11
360    손톱 3㎜이상 길면 '폐렴균' 득실     사무처 2010·02·12
359    임신중 엄마 '빈혈'- 아이 '정신분열증' 발병 위험 60% ↑     사무처 2010·02·12
358    "살 빼려면 밥 보다 '국' 먼저 먹어라"     사무처 2010·02·16
357    잠도 ‘저축’한다…비축했다 꺼내 쓴다     사무처 2010·02·17
356    3억명’이 비만, 매년 260만명 死-“비만이 사람잡는다”…‘     사무처 2010·02·18
355    “혼전성경험 과반수, ‘이중 피임’은 기본”     사무처 2010·02·18
354    뚱뚱한 사람들 '신장결석' 발병 위험 ↑     사무처 2010·02·19
353     발효식품의 비밀     사무처 2010·02·22
352    “흡연자가 IQ 더 낮다!”     사무처 2010·02·24
351    소아비만개선을 위한 5계명     사무처 2010·04·02
350    임신중 가벼운 운동 아이들 평생 '건강' 좌우     사무처 2010·04·06
349    BMI가 뭐지? ..비만 인식도 낙제점     사무처 2010·04·08
348    ‘너 해봤니?’ 뮤지컬 성교육 큰 호응     사무처 2010·04·08
347    젊은 남성들이 뚱뚱해지고 있다     사무처 2010·04·15
   과음, 세포노화 촉진     사무처 2010·04·23
345    비만은 질병…인식개선 시급한데 정부는 뭐하나     사무처 2010·04·26
344    수명 단축시키는 4가지 나쁜 생활습관     사무처 2010·04·30
343    호수 있는 공원 5분만 걸어도 정신건강 ↑     사무처 2010·05·02
342    정부 비만정책, 각 부처간 사각지대 노출     사무처 2010·05·04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4][5][6][7][8] 9 [10]..[27]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