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보건교육사협회

  * *
폐도 혀처럼 쓴 맛을 느낄 수 있다
사무처10-26 10:21
폐도 혀처럼 쓴 맛을 느낄 수 있다
천식 등 폐질환 치료 신약 개발 길 열릴 듯

입력일F 2010.10.25 11:50  ㅣ 수정일 2010.10.25 11:57  

쓴맛을 느끼는 쓴맛 수용체가 혀에만 있는 것이 아니라 폐와 연결된 기도에도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결국 폐를 쓴맛에 노출시키면 기도가 넓어지고 천식 등 다른 폐질환 치료에 좋은 돌파구를 찾을 수 있다는 것이다.

미국 메릴랜드대학교 의대 스테판 리젯 교수팀은 폐에 있는 기관지의 평활근에 혀에서 맛을 느끼는 부분인 미뢰(taste bud)처럼 쓴맛 수용체가 있다는 것을 발견했다. 폐에 있는 이 수용체는 쓴맛을 내는 물질에 닿으면 기도가 넓어졌다.

혀에 있는 수용체는 쓴 맛을 느끼면 뇌로 신호를 보냈지만 폐에 있는 이 수용체는 쓴맛이 들어와도 뇌로 신호를 보내지는 않았다.

연구진은 폐에 있는 수용체가 천식 치료에 도움이 될 것이라는 것을 확인했다. 쓴맛이 나는 여러 가지 성분을 인간과 쥐의 기도, 기도의 평활근 세포, 천식이 있는 쥐에게 투여했더니  기존 천식 치료제 보다 더 기도를 넓게 했다.

리젯 교수는 “이번 연구를 바탕으로 천식, 폐기종, 만성 기관지염의 현재 치료약을 대체하거나 더 강화할 수 있는 신약 개발의 길이 열릴 것으로 본다”며 “하지만 단순히 쓴맛이 나는 음식을 먹는 것은 천식 환자에게 별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 연구결과는 ‘네이처 메디신(Nature Medicine)’ 온라인 판에 게재됐으며 미국 건강웹진 헬스데이, 영국 BBC 방송 등이 24일 보도했다.



  목록보기

NO * S U B J E C T NAME DATE
381    식약청, 식욕억제제 사용 가이드라인 배포     사무처 2010·11·01
380    초중고생 키는 더디 자라고 비만은 가속화     사무처 2010·10·30
379    “초등학교부터 금연-금주 교육 시작해야”     사무처 2010·10·30
378    청소년 정신건강 전화상담 급증     사무처 2010·10·30
377    두 살도 안된 아이 '항생제' 먹이면 '염증성장질환' 생긴다     사무처 2010·10·30
376    담배 많이 피면 필 수록 뇌 얇아진다     사무처 2010·10·30
375    올빼미족, 담배 많이 피우고 끊기도 어렵다     사무처 2010·10·29
374    내장지방 줄이는 다이어트 습관     사무처 2010·10·29
373    피부연고제의 사용시 주의사항 알림     사무처 2010·10·28
372    흡연이 알츠하이머병 발생 위험 157% 높여     사무처 2010·10·27
371    건강한 라이프스타일 대장암 발생 23% 감소     사무처 2010·10·27
370    생후 2~4개월 되면 밤에 쭉 자는 습관 가르쳐     사무처 2010·10·27
369    아침밥 자주 거르면 비만 심장병 위험 높다     사무처 2010·10·27
368    국민 80% COPD 명칭도 몰라…인식제고 시급     사무처 2010·10·27
367    보건복지부, 인구보건복지협회- 건강관리 교육동영상제작     사무처 2010·10·27
366    임신 중 우울증, 출생아 발달장애 유발     사무처 2010·10·26
365    폭력 장면 많이 보면 아이는 공격적이 될까?     사무처 2010·10·26
   폐도 혀처럼 쓴 맛을 느낄 수 있다     사무처 2010·10·26
363    갑자기 추워진 날씨, 건강 슬기롭게 챙기기     사무처 2010·10·26
362    보건복지부-'산모신생아도우미' 부족예산 35억 확보     사무처 2010·10·26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4][5][6][7] 8 [9][10]..[27]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