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보건교육사협회

  * *
야외활동 잦은 요즘, 발열성질환 '쯔쯔가무시병' 주의
사무처10-25 10:19
야외활동 잦은 요즘, 발열성질환 '쯔쯔가무시병' 주의  

입력일 : 2010-10-25 07:26:02 ㅣ  

농촌지역 환자 발생 높고 남성보다 여성이 위험해

수확과 단풍이 절정에 달한 최근 발열성 질환인 쯔쯔가무시병을 앓는 환자들이 증가하고 있지만 이 병을 단순 감기로 오인해 키우는 경우가 많다.

실제 등산을 즐기는 한혁(38·남)씨는 "산에 갔다 온 뒤로 온 몸에 열이 나서 그냥 몸살인 줄 알았지만 알고보니 쯔쯔가무시병이라는 진단을 받았다"고 말했다.

◇ 쯔쯔가무시병, 근육통 호소하는 환자 많아

쯔쯔가무시병은 가을철 발열성 질환의 하나로 털진드기의 유충이 사람에게 옮겨 인체에 감염을 일으키는 질환이다. 이 병은 1~2주 간의 잠복기를 거쳐 고열, 두통, 오한 등의 증상을 호소할 수 있고 심한경우 설사, 구토 등의 위장질환과 피부발진, 가피(딱지) 등을 유발한다.

농부와 같이 주로 야외에서 활동하는 사람에게서 쯔쯔가무시병이 발병하기 쉽고 국내에서는 성묘를 가는 추석을 전후해 전국 각지에서 많이 발생하고 있다.

감염균에 민감한 극소수의 환자들의 경우 쯔쯔가무시증의 합병증으로 일시적인 뇌신경 마비가 올 수 있고 심근염, 수막염 증세를 나타내기도 한다.

쯔쯔가무시병의 진단은 보통 근육통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고 환자들을 검사한 결과 림프구가 증가했다는 공통점을 갖고 있다.

경희의료원 의과대학 부속병원 응급의학과 최한성 교수는 “딱히 의심할 만한 병은 없는데 고열이 나서 병원을 찾은 환자들 혈액검사를 해보면 림프구가 증가한 것을 볼 수 있는데 이때 쯔쯔가무시병을 의심해볼 수 있다”며 “이들은 열이 나면서 힘도 없고 근육통을 호소하는 경우가 있다”고 말했다.

◇ 농업지역 집중, 여성에게 더 위험

질병관리본부 자료에 따르면 쯔쯔가무시병은 지역적으로 전북, 충북, 경북, 경남 충남 지역을 중심으로 환자보고수가 크게 늘고 있으며 연령별로는 50대이상 여성에서 많이 발생하고 있다.

또한 ‘쯔쯔가무시병 성별·연령별 발생 현황 및 추이’를 살펴보면 남성보다는 여성이 발병률이 높고 고령화될 수록 노인의 쯔쯔가무시증 발병률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전문의들은 쯔쯔가무시병로 인해 고열 발생시 약을 먹으면 36~48시간이면 해열이 된다며 조기 발견해 치료받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입을 모았다.

따라서 쯔쯔가무시병과 관련해 개인이 지켜야 할 예방수칙으로 유행성 지역의 관목 숲이나 유행지역을 피하고 들쥐 등과 접촉하는 환경을 피해야 한다.

또한 밭에서 일할 시 되도록 긴 옷을 입고 진드기에 물린 상처가 있거나 피부발진이 있으면서 급성발열증상이 있으면 쯔쯔가무시증을 의심하고 서둘러 치료를 받을 것을 권고하고 있다.

이에 대해 최한성 교수는 “쯔쯔가무시병이 의심될 경우 피부를 살펴보면 혈액에 털진드기 유충에 물린 부위에 가피가 형성돼 있다”며 “치료가 늦어지면 전신성 염증인 패혈증으로 갈 수 있으므로 가까운 병원에 가야한다”고 경고했다.  
메디컬투데이 장은주 기자(jang-eunju@mdtoday.co.kr)


  목록보기

NO * S U B J E C T NAME DATE
181    청소년자살,원인과 징후 그리고 예방대책     사무처 2010·10·19
180    [시론]말기암 완화의료서비스 확대 절실     사무처 2010·10·19
179    국내 첫 여성수형자 건강실태조사 해보니     사무처 2010·10·19
178    청년은 도박중독, 노인은 알코올중독 ‘심각’     사무처 2010·10·19
177    "임산부 5명중 1명은 유산"     사무처 2010·10·19
176     아버지의 역할 `파더링'     사무처 2010·10·20
175    당신의 간은 건강하십니까?     사무처 2010·10·20
174    식품의약품안전청-어린이용 의약품 올바른 사용방법 안내     사무처 2010·10·20
173    임신중 즐겨 먹어야 할 생선 '연어', 피해야 할 생선 '옥돔'     사무처 2010·10·20
172    소화 잘 안 되면 '수면장애' 온다     사무처 2010·10·20
171    심장병 위험, 허리둘레로 쉽게 알 수 있다     사무처 2010·10·20
170    아동 예방접종 사전알림서비스 일괄 시행     사무처 2010·10·22
169    '여교사와 중학생 성관계' 통해 본 성교육 현실     사무처 2010·10·22
168    The Economist-빛에 노출되면 살이 찐다?     사무처 2010·10·25
Notice    건강기능식품 제대로 알고 먹자    사무처 2010·10·25
166    인구협회-생보재단, 출산양육지원사업 협약 체결     사무처 2010·10·25
   야외활동 잦은 요즘, 발열성질환 '쯔쯔가무시병' 주의     사무처 2010·10·25
164    허리디스크 예방, 운동으로 막아야!     사무처 2010·10·25
163    하루 두 갑 이상 담배 피면 늙어서 '치매' 온다     사무처 2010·10·26
162    수유 기간 긴 여성, 폐경 이후 골다공증 위험 커     사무처 2010·10·26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11][12][13][14][15][16][17] 18 [19][20]..[27]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