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보건교육사협회

  * *
체력 약한사람 규칙적 운동하면 오래 산다
사무처08-12 20:47
체력 약한사람 규칙적 운동하면 오래 산다

서울대 박민선교수, 하루 30분 주 3회 이상 운동

체력이 약한 사람도 하루 30분 이상씩 일주일에 3회 이상의 규칙적 운동을 통해 체력이 강한 사람의 사망위험도를 따라 잡을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규칙적인 운동을 할 수 없더라도 불규칙적으로 달리기, 계단 오르기 등의 좀 더 강도 높은 운동을 통해 체력을 향상시키거나, 타고난 체력이 강한 것이 사망률을 감소시키는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울대학교병원 건강증진센터 가정의학과 박민선 교수팀은 1995년부터 2003년 12월까지 18,775명의 한국인 남자를 대상으로 규칙적인 운동이 사망위험도에 미치는 영향, 그리고 체력 수준이 사망위험도에 미치는 영향을 추적 조사해 최근 대한의학회 공식 영문학술지 Journal of Korean Medical Science 에 연구 결과를 발표했다.

체력수준은 강도 높은 운동을 통해 체력을 향상시키거나, 유전적으로 타고난 수준에 의해 결정된다. 체력수준이 높은 사람이나 규칙적 운동을 하는 사람의 경우가 각각 독립적으로 총 사망위험, 암 사망위험 및 심혈관질환 사망위험을 감소시키는 효과를 나타냈다.

체력수준을 자전거 에르고미터를 사용, 심폐지구력을 측정한 후, 이를 세 그룹으로 나누어 보았을 때 체력 수준이 높은 상위 두 군 ( 최대산소섭취량  23 ml/kg/min 이상) 의 경우에는 가장 낮은 그룹 (최대산소섭취량이 22ml/kg/min 이하) 에 비해 전체 사망위험도가 각각 42%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규칙적인 운동을 한 경우에는 그렇지 않은 군에 비해 심혈관질환 사망위험도가 58%, 전체 사망위험도가 37%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심층적으로 체력과 규칙적인 운동의 상호 작용까지 모두 고려해 사망위험도를 분석해 본 결과, 운동을 규칙적으로 하지 않는 경우에는 보통 사람들이 예상하는 바와 같이 체력 수준이 높은 그룹이 체력 수준이 가장 떨어지는 그룹에 비해 심혈관 질환의 사망위험도가 51% 낮았고 전체 사망위험도는 54% 낮아졌다.

반면에, 하루 30분 이상, 일주일 3회 이상의 운동을 규칙적으로 한 경우에는 체력수준이 높든지 낮든지 사망위험도는 큰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즉, 규칙적 운동을 하지 않는 군에서는 타고난 체력수준이 사망위험도에 크게 영향을 미치는 반면, 규칙적인 운동을 하는 군에서는 타고난 체력수준이 사망위험도에 큰 영향을 미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따라서 타고난 체력이 낮은 사람이라 할지라도 하루 30분 이상, 일주일 3회 이상의 규칙적인 운동을 하는 경우에는 체력수준이 높은 사람들만큼 사망위험도를 낮출 수 있다. 이러한 경향은 흡연자에서도 비슷하게 관찰되었다. 그러나 암으로 인한 사망위험도의 경우에는 규칙적인 운동을 하더라도, 체력이 더 강할수록 암사망 위험이 감소하였다.

박민선 건강증진센터 가정의학과 교수는 “규칙적인 운동은 그 강도와 관계없이 심혈관질환과 암으로 인한 사망을 예방하여 건강하고 오래 살게 하는 명약으로, 특히 타고난 체력이 약한 사람들은 반드시 규칙적인 운동을 해야 건강하게 살 수 있다.”고 말했다.






  목록보기

NO * S U B J E C T NAME DATE
281    서구적 식습관 'ADHD' 유발     사무처 2010·07·31
280    삶의 여유, 잘 먹고 잘사는 방법 슬로우푸드     사무처 2010·08·02
279    인터넷 중독, 청소년 우울과 불안 증상 유발해     사무처 2010·08·03
278    폭염 속 ‘열대야 불면증’ 극복하기     사무처 2010·08·04
277    똑똑한 장보기, 식중독 발생 줄여     사무처 2010·08·06
276    잇몸 관리 안 하면 '알즈하이머치매' 온다     사무처 2010·08·06
275    임신 중 알콜 섭취, ADHD 아이 낳을 가능성↑     사무처 2010·08·06
274    피부 검으면 담배 중독 위험해     사무처 2010·08·06
273    장마 끝나고 운동할 때 ‘호흡기질환’ 조심해야     사무처 2010·08·06
272    조기 성교육, 교사 책임 떠넘겨…교과부 "연수 신청하면 된다"(?)     사무처 2010·08·09
271    임신 전 아빠 음주, 자식에게 영향끼쳐     사무처 2010·08·09
270    아동성폭력 상담은 42만건, 신고는 2만건 미만     사무처 2010·08·09
269    우리나라 직장인 수면부족에 시달려     사무처 2010·08·09
268    비행장 주변, 청력장애·정신장애 위험 높다     사무처 2010·08·11
267    우리아이 건전한 인터넷 사용 부모에게 달렸다     사무처 2010·08·11
   체력 약한사람 규칙적 운동하면 오래 산다     사무처 2010·08·12
265    저출산 굴레 속 '자연유산·불임' 오히려 늘어     사무처 2010·08·13
264    우리 몸을 해치는 잘못된 식습관 BEST 7     사무처 2010·08·14
263    작년 초중고생 자살 200명 돌파…47% 급증     사무처 2010·08·15
262    뚱뚱한 아이에게 칭찬부터 하세요     사무처 2010·08·16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0개] [1]..[11][12] 13 [14][15][16][17][18][19][20]..[27]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GGAMB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