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보건교육사협회

  * *
여자가 남자보다 `20분 수면` 더 필요
사무처01-27 11:46
여자가 남자보다 `20분 수면` 더 필요

잠자는 시간에 있어서 여자가 남자보다 평균 20분이 더 필요하다는 주장이 나왔다. 남자에 비해 바쁘고 다양한 업무를 하는 여자의 뇌 때문인데, 지친 뇌의 기능을 회복시켜 주기 위해서는 잠을 더 잘 필요가 있다는 것이다.

짐 호르네 영국 러프버러 대학교 수면연구 센터 교수는 "잠의 중요한 역할 중 대표적인 것이 뇌의 기능을 회복시키는 것"이라며 "사고 및 기억을 담당하는 뇌 피질 등의 부위는 깊은 잠을 잘 동안 주위의 여러 감각으로부터 해방되고 회복 상태로 들어간다"고 설명했다.


따라서 남성보다 더 복잡 다양한 업무를 수행하는 여성의 뇌가 회복되기 위해서는 수면시간이 20분 정도 더 필요하다는 것이다.

짐 호르네 교수의 이 같은 연구 내용은 '슬립페어링: 수면의 과학을 통한 여정 (Sleepfaring: A Journey Through The Science Of Sleep)' 에 게재됐으며, 영국 데일리메일 등 온라인 판이 26일 보도했다.

◆뇌 기능 회복 위해 잠 더 필요

교수진에 따르면 낮 동안에 뇌를 더 많이 사용 할수록 회복이 더 필요한 상태가 되는데, 그러기 위해서는 결과적으로 잠을 더 자야한다. 복잡 다양한 일을 하는 남성의 경우 평균치의 남성보다 잠이 더 필요하다고 할 수는 있지만, 이마저도 여성만큼은 아니라는 것이 연구진의 설명이다.

호르네 교수는 "여성은 다양한 업무를 한꺼번에 하고 유동적이라서 남성보다 뇌를 실제로 더 많이 사용하게 되기 때문에 잠을 더 필요로 한다고 볼 수 있다"면서 "여성은 평균 20분을 더 잘 필요가 있지만 경우에 따라 이보다 약간 더, 혹은 약간 덜 필요로 할 수도 있다"고 말했다.

여성이 남성보다 수면의 질이나 시간 면에서 뒤진다는 연구결과는 종종 발표돼 왔다. 미국 노스캘리포니아 연구진의 연구결과에서도 여성들이 남성보다 수면부족을 많이 겪는 것으로 밝혀졌다. 또한 주위의 소음에도 금방 깨고 잘 뒤척이는 등 여성의 수면의 질이 남성보다 좋지 않다는 결과가 미국수면의학회(AASM)에 발표되기도 했다.

박두흠 건국대병원 신경정신과 교수는 "그럼에도 지금까지 남녀의 수면 시간에 차이를 둬야 하는지 연구가 잘 이뤄지지 않았다"라며 "연구진이 설명한 바와 같이 남성보다 더 복잡한 생각을 많이 하는 여성의 뇌 특성 때문에 잠을 더 필요로 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일도 해야 하고, 자녀에 신경써야하고, 살림도 해야 하는 등 여러 가지 일을 한꺼번에 해야 하는 여성의 위치가 복잡한 생각을 하게 만든다는 것이다.

박 교수는 이어 "뿐만 아니라 여성의 생리주기와 관련된 호르몬의 변화가 여성의 뇌의 기능에 더 많은 부담을 주고, 우울증 등의 감정이 남성보다 더 복잡 다양하게 나타나는 것도 이러한 맥락에서 설명될 수 있다"며 "여러 측면을 고려해 볼 때 생물학적으로 여성이 남성보다 잠을 더 많이 필요로 한다는 것은 충분히 이해할 수 있는 내용"이라고 말했다.

◆남녀 뇌 노화 속도 다른 이유, 실마리 찾을 듯

또한 호르네 교수는 남녀가 이렇듯 필요한 수면 시간이 다르다는 사실이 왜 남성의 뇌가 여성보다 빨리 늙는지에 대한 이유를 설명해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보고 있다. 가령 70세인 남성의 뇌는 보통 75세 여성의 뇌와 비슷하다는 것.

호르네 교수는 "왜 그러한지는 정확히 알 수 없지만 여성의 뇌가 스스로 기능을 회복하고 재정비하는 시간을 더 필요로 한다는 사실이 이에 대한 실마리를 풀어 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박두흠 교수는 "그보다 먼저 남자의 뇌가 여자의 뇌보다 더 빨리 늙는다고 한 연구진의 주장에는 더 많은 근거가 뒷받침 되어야 할 것으로 보인다"면서 "뇌의 노화를 가늠해 볼 수 있는 치매는 일반적으로 남자보다 여자에게서 더 많이 발견된다는 점을 착안할 때, 남성의 뇌가 여성의 뇌보다 빨리 늙는다고 단정지을 수는 없다"고 지적했다.

  목록보기

NO * S U B J E C T NAME DATE
361    오래 살고 싶으면 '과일·채소' 많이 먹어라     사무처 2010·11·24
360    영유아·어린이·청소년 식품섭취량 조사 심층분석결과 발표     사무처 2010·09·10
359    영유아, 수족구병 조심!…발생시기 앞당겨져     사무처 2010·06·03
358    영양소 이야기     사무처 2008·08·24
357    영양섭취 기준 개정판, "당류는 전체 열량 중 10~20%만"     사무처 2010·11·10
   여자가 남자보다 `20분 수면` 더 필요     사무처 2010·01·27
355    여성이 무리하게 운동하면 뇌기능 떨어진다     사무처 2011·01·10
354    여성, 임신 중 흡연 심각하다     사무처 2010·06·11
353    여름철 바이러스성 호흡기질환 주의     사무처 2010·07·13
352    여름나기를 위한 건강 식단     사무처 2010·08·17
351    여드름, 음식 영향 가장 크다.     사무처 2010·10·15
350    엄지발가락 기형환자 20%씩 급증…여성환자 92%     사무처 2010·02·04
349    엄마 아빠 핀 담배 아이들 '수막구균감염' 유발     사무처 2010·12·09
348    어릴 적 학대 받으면 수명이 짧고 체내 인체 면역반응이 약하다.     사무처 2010·08·17
347    어릴 적 '과일·채소' 많이 먹어야 동맥경화증 예방     사무처 2010·12·01
346    어린이, 과일, 채소, 우유 등 섭취부족     사무처 2010·02·05
345    어린이 중독사고 예방이 중요     사무처 2010·07·08
344    어린이 안전사고 63%, 가정 내에서 발생     사무처 2010·05·26
343    어린 시절 개와 함께 생활시, 습진 발생 줄어     사무처 2010·10·16
342    약 많이 먹는 노인일수록 '부작용 심각'     사무처 2010·11·04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1][2][3][4][5][6][7][8] 9 [10]..[27]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GGAMBO